서울도서관 (Seoul Metropolitan Library)

나의공간

서울도서관 로고

공지사항

[DSI]JAM In Festival, 디지털 사회혁신 잼(Digital Social Innovation Jam) 온라인 참여안내

2020-10-23 조회 732

작성자
도서관정책과(02-2133-0226)

2020년, 서울도서관 한켠에 작게 마련된 디지털 사회혁신 센터를 알고 계시나요?

공공도서관이 사회와 우리 일상의 여러 문제, 질문, 요구들이 모이고, 다양한 사회구성원들이 함께 토론하고 해결방안을 찾아가는 곳으로 역할을 실험해보고 있습니다.

 

20대부터 70대까지, 다양한 시민들이 모여, 스마트교통, 일회용품 줄이기, 사회안전포용, 공공도서관 혁신, 디지털 리터러시, 장애인 서비스 개선

6개 주제 속 문제를 찾고 해결방안을 찾아보려 합니다.

해커톤 대회 방식의 DSI JAM은 사전 신청 100명에 한해 온라인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 일시: 10월30일~11월1일

□ 참여방법: QR코드 접속 ▶ 신청서 작성(선착순100명 Webinar 참석)

https://forms.gle/1243qce2rCqC83HPA

JAM In Festval QR코드

※선정되신 분께 따로 접속 안내드립니다

□ 10월30일(금) Keynote Speech(한상엽 Sopoong 대표, 조병우 코드포코리아 프로젝트 오거나이저) 

11월1일(일) 프로젝트팀 6개 팀(스마트교통, 사회안전포용, 일회용품 줄이기, 공공도서관 혁신, 디지털리터러시, 장애인서비스 개선)의 결과발표회를 온라인으로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주관: 서울 DSI SHINY Net(연세대학교, 서울도서관, 희망제작소)

DSI JAM IN 서울이음 축제

DSI JAM 프로젝트팀 소개 - 스마트교통, 공공도서관 혁신, 디지털 리터러시(A, B), 장애인 서비스 개선, 코로나 / 일회용품 줄이기, 안전 / 사회적 포용

디지털 사회혁신 잼(DSI JAM) 프로젝트팀 소개

 

스마트교통

사회 활동을 하는 전동휠체어 이용자를 위해 기술은 어떤 도움을 줄 수 있을까요? 스마트교통팀은 지하철 내부 위치 및 경로 안내 도우미를 통해 해결하고자 합니다.

 

마을활동가와 컴퓨터 공학, 디자인 전공생, 시민들이 함께 논의하며 솔루션을 만들어갑니다.

 

 

 

공공도서관 혁신

기존의 도서관과 앞으로의 도서관은 어떻게 달라질까요? 공공도서관 혁신팀은 디지털기술을 통한 공공도서관의 혁신 방법을 찾아갑니다.

 

공무원 출신 사회혁신 전문가, 문헌정보 및 디자인 전공자와 문제를 공유하는 시민들이 함께 문제 해결을 위해 모였습니다.

 

 

디지털리터러시 (A,B)

많은 정보의 전달이 디지털화하면서, 디지털리터러시 취약계층들은 디지털활용능력 부족으로 원하는 정보에 대한 접근이 어렵습니다. 디지털리터러시 팀은 어떻게 정보취약계층의 디지털 리터러시를 증진할 수 있는지에 대해 탐구하고 해결하고자 합니다.

 

IT 회사 대표, 시니어활동지원 단체 대표, 마을 활동가 등이 정보취약계층의 디지털리터러시 문제해결에 함께합니다.

 

장애인 서비스 개선

휠체어 사용자의 여정을 더 편하고 안전하게 만들기 위해서는 어떤 장치가 필요할까요?

전동휠체어에 부착가능한 후방카메라를 통해 휠체어 이용자의 안전과 편리함을 증대하고자합니다.

 

디자이너, 연구원과 실제 사용자인 휠체어 사용 장애인이 함께 제품 개발에 참여합니다.

 

코로나 / 일회용품 줄이기

코로나 19여파로 더욱 많이 증가한 일회용품 사용을 어떻게 줄여나갈 수 있을까요? 일회용품 프로젝트팀은 재사용이 가능한 용기를 통해 일회용품 소비를 줄여서 문제를 해결하고자 합니다.

 

예비 사업자, 프로그래밍 전공자, 노동복지정책학 전공 대학원생 등이 모여 문제 해결에 함께 합니다.

 

안전 / 사회적 포용

 

어떻게 하면 세대간 성고정관념 인식차이를 느끼고 있는 신중년들이 교육을 통해 성평등 문제에 스스로 적극적인 의사표현과 행동을 할 수 있도록 만들 수 있을까요?

안전/사회적 포용 팀은 신중년을 위한 젠더감수성 증진 플랫폼 개발을 통해 해결하고자 합니다.

 

디지털기술을 통한 젠더감수성 향상을 위해 젠더감수성 교육 강사와 디자이너, 디지털기술전문가가 함께 모여 문제를 해결합니다.